국제농업개발원

상단여백
HOME 건강
‘장내 유해가스 제거‘가 건강장수의 길!건강 연구가 이건원 선생이 말하는 트림요법
  • (재)국제농업개발원
  • 승인 2017.06.02 16:30
  • 호수 353
  • 댓글 1

“장내 유해 가스는 인체에 해로운 독소의 실체이며 만병의 근원이다. 건강장수를 위해서는 장내 유해 가스를 제거해야 한다!”
건강연구가 이건원 선생(63)은 인위적인 트림과 방귀를 통해서 장내 유해 가스를 배출하는 건강기법을 수련을 통해 개발했다. 이 선생은 자신의 이름을 붙여 ‘건건장법’(건원 건강 장수비법)이야말로 인간의 건강과 장수를 위한 인류 역사상 최고의 자연치유 요법(순수 운동요법)이며 신비의 항노화 요법이라고 주장한다.

머리에서 발 끝까지 아프지 않은 곳이 없던 젊은 시절에 터득한 트림요법
이건원 선생의 젊은 시절은 각종 질병과 함께 한 악몽같은 시절이었다. 26세때 받은 디스크 수술 후유증 외 너무도 많은 질환들(만성소화장애, 대장염, 악성변비, 통풍, 측만증, 목디스크, 골반과 고관절 이상, 알레르기 비염, 전신 류마티스, 수많은 악성 피부트러블, 만성피로, 만성 두통, 고혈압과 당뇨, 웨궤양, 역류성식도염, 악성이었던 매핵기, 이명, 후두염, 위종양 등)로 고생을 하면서 안해 본 것이 없었지만 큰 효과를 보지 못했다.
머리에서 발끝까지 아프지 않은 곳이 없으며, 깨어있는 한 순간도 통증 없이 살 수 없었다. 그렇게 38세까지는 모든 것을 포기하고 죽음 같은 생을 살아야 했었다.

궁하면 통한다
그러던 38세때의 어느 가을 날, 산에서 신을 원망하며 울부짖으면서 발악하는 중에 뱃속과 가슴이 유난히도 아프고 답답하여 숨을 제대로 쉴 수 없을 정도가 되면서 트림이 꾸역꾸역 조금씩 올라오면서 트림과 가래와 기침과 눈물 콧물을 쏟아내었다. 그렇게 얼마간 트림을 하게 되면서, 조금씩 통증이 조금 덜어지기에 살기 위해서는 트림을 지속할 필요성을 느꼈다.
트림을 지속하면서 통증이 덜해지면서 그것만으로도 좀 살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그렇게 우연하게 시작된 트림을 통하여 이건원 선생은 조금씩 건강을 되찾게 되었으며, 매일 같이 트림을 반복하면서 5~6개월 후에는 건강이 회복되고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되었다. 그렇게 건강회복의 실마리를 찾으면서 트림과 관련한 많은 연구와 노력이 필요했고, 연구에 연구를 거듭했다.

인간이 가진 자연치유력과 관련된 ‘장내가스’ 배출
인간이 갖는 자연치유력의 핵심이 무엇인지를 발견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했다. 그 과정에서 얻은 결론은 인간이 겪는 수많은 만성질환들은 ‘장내가스’와 아주 깊은 관련성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모든 만성질환들은 또한 근골격계 질환들과도 아주 깊은 관련성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과 모든 내부 장기의 건강은 장기의 ‘운동력’에 좌우되며, 장기의 운동성은 결국 ‘장내가스’에 의해서 좌우된다는 놀라운 사실을 발견해 낸 것이다.
건강회복을 위해서는 장기의 기능을 회복하는 것이 우선이며, 장내 기관의 ‘운동력’을 회복해야 하고 결국 신체 외부의 근골격계상의 경직과 골격 불균형을 해소해야 한다. 효과적으로 ‘장내가스의 배출’이 건강회복의 최우선 과제인 것이다. 트림요법(건건장법)의 모든 수련과정들은 이 두 가지를 동시에 해결하는 방법들로 구성되어 있다.

‘장내가스’의 유해성은 현대의학이 과학적으로 입증해야
그의 연구 결과 인체 내부의 ‘가스’는 인간이 겪는 많은 질병들과 밀접한 관계에 있지만, 이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다. 유일하게 대만의 장숙기 박사와 이건원 선생의 연구가 있을 뿐이다.
이건원 선생은 인간 몸 속 가스는 실로 엄청난 비밀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한다. 인체 내에 있는 가스는 건강과 질병에 대하여 절대적 영향을 끼치고 있으며, 나아가 인간의 생로병사의 비밀을 밝힐 수 있는 가장 핵심적 사항이라고 믿는다.
몸에 축적된 가스가 사람에게 유해한 영향을 미치는데 동서양 모든 의사들이 막연하게나마 그 사실을 짐작하고 있지만, 누구도 여기에 대한 명확하거나 체계적인 연구 결과를 내어 놓지 못하고 있는데, 그 것을 연구할 방법이 마땅치 않기 때문인 것이다.
이건원 선생은 “장내 유해 가스의 중요성을 검증해서 제대로 된 시스템을 만들어 질병으로 고생하는 인류를 위해 알려야 한다. 내가 평생 연구한 모든 자료는 아무 조건없이 제공할 의향이 있다”면서, 인류가 원인 모를 아픔이 계속되는 것은 100% 장내 가스가 원인으로 확신하면서, 미래 의학은 ‘가스 의학’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재)국제농업개발원  webmaster@iadi.or.kr

<저작권자 © 국제농업개발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재)국제농업개발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영우 2017-07-01 10:21:37

    자연치유 방법중에 체내 가스를 빼주는 건강법은 처음 소개된거 같아요. 실제로 머리가 맑아지고 과식을 하여도 소화력이 좋아집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