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일송뉴스Food

HOME > Food

잔류약제 분해가 가능 미생물 3종

기사승인 : 2019-05-12 15:11 기자 : 김심철

수확 후 농경지 토양 등에 잔류 가능한 약제를 제거하는데 도움이 되어 환경정화와 안전한 먹거리 생산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20171214일 중국 청도농업대학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잔류약제 분해가 가능한 미생물 3종을 선발했다. 이번에 선발된 아시네토박터 ZX02, 아시네토박터 4-4-2, M-41 3종의 미생물은 수년 동안 약제가 살포된 토양으로부터 약제만을 에너지원으로 공급해 살아남은 균주들을 순수 분리한 것이다.

 

약제분해효과를 실험한 결과 아시네토박터 ZX02M-412,4D-부틸에스테르에 대해 4일 이내에 각각 87.2%, 100%의 분해능력을 보였다. 또 아시네토박터 4-4-2는 스피로디클로펜에 대해 처리 4일 이내에 96.3%를 분해했다.

 

농진청에 따르면 각 미생물들은 독자적인 플라스미드(염색체와는 별개로 세포내에 존재하며 자율적으로 증식하는 유전자의 총칭)를 갖고 있어 약제를 분해하고 이를 에너지원으로 이용한다. 또한 농진청은 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미생물 3종에 대해 특허 출원을 완료했으며, 제제화 시험 및 기술이전을 통해 친환경 잔류약제 경감 제품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국제농업개발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