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일송뉴스Art

HOME > Art

아름다운 눈꽃 세상 (詩)

기사승인 : 2018-02-13 20:45 기자 : 일송재단 국제농업개발원

아름다운 눈꽃 세상
 


용선(龍仙) 이유미

 


평창에 들어서니
온 세상이 하얀 눈을 덮어쓰고
아름다운 눈꽃 세상이 되었네

 


온통 하얗고 깨끗한 빛
눈 시리도록 아름다운
비단옷으로 갈아 입었네

 


누에도 없이 비단 필 만들어
재단도 없이 비단옷 만들어
황홀한 실루엣 자랑하며

 


세련되고 촌스럽고
작고 크고, 늙고
어린 것 가릴 것 없이
누구라도 공평히 나눠가지고

 


들판도 산골짜기도
개울물도 돌멩이도
소나무도 싸리 나무도
이름없는 들풀과
냉정한 철조망까지

 


원래의 이름
원래의 얼굴
원래의 모습 다 버리고

 


잘났다 못났다
크다 작다
더럽다 깨끗하다
다투지않고
사이 좋게 나눠 입고

 


하나되어 반짝이며
아름다운 눈꽃세상으로
다시 태어났네.

 

 

 

 

 

일송재단 국제농업개발원  webmaster@iadi.or.kr

<저작권자 © 일송재단 국제농업개발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국제농업개발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